최종편집 : 2020-07-07 16:19 (화)
대구 업사이클 기업, 전국 러브콜 잇달아
상태바
대구 업사이클 기업, 전국 러브콜 잇달아
  • 김민정 기자
  • 승인 2020.06.23 2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 부산지역 백화점과 대한민국 동행세일 등 6월에만 3곳에 선보여

대구시는 올해 상반기 코로나19로 제품 판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업사이클 브랜드의 판로확보를 위해 6월부터 본격적인 오프라인 판매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동행세일 대구 이미지
동행세일 대구 이미지

 

업사이클은 버려지는 자원에 새로운 디자인과 기술을 접목해 고부가가치 제품을 생산하는 산업으로, 최근 창의적인 디자이너들이 참여하며 성장 가능성과 함께 관련 시장이 점점 커지고 있는 추세이다.(업사이클시장규모) ’1339개사 20억원 ’19150여개, 200여억원

'코햐'의 제품 사진
'코햐'의 제품 사진

 

한국업사이클센터에 따르면 지역 업사이클 브랜드 기업들은 지난 1일부터 4일까지 열린 현대백화점 판교점(서울) ‘Green Friends’라는 주제로 팝업스토어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

현재는 롯데백화점 동래점(부산)에서 ‘with UPCYCLE & EARTH’를 주제로 한 업사이클 팝업스토어에 더나누기를 비롯한 6개 업사이클 브랜드가 참가해 19일부터 오는 25일까지 진행되고 있다.

주요 참여업체로는 지역의 대표적인 업사이클 브랜드인 더나누기와 버려지는 청바지와 커피마대 등의 소재를 재활용해 가방과 액세서리를 만드는 할리케이’, 수명이 다한 컴퓨터, 오토바이, 시계 부품 등을 활용해 수공예 인테리어 소품을 내놓은 반사’, 원목을 재활용하여 다양한 생활용품 및 반려동물용품을 만드는 스위트리메디끌과망치이야기’, 빈티지 의류와 소품을 재조합해 새로운 의상을 만드는 코햐등이다.

 

끌과망치이야기 제품사진
'끌과망치이야기'의 제품 사진

 

특히, 부산 롯데백화점 행사에서는 판매활동과 더불어 20일 문화센터와 연계해 업사이클 제품 제작 관련 체험행사를 진행하는 등 업사이클 문화확산을 위한 활동도 함께 진행됐다.

오는 26일부터 3일간은 동대구역 광장에서 개최하는 대한민국 동행세일행사에도 더나누기나무명장’ 2개 업사이클 브랜드가 참가해 업사이클에 관심있는 시민들을 만날 예정이다.

 

'스위트리메디'의 제품 사진
'스위트리메디'의 제품 사진

 

안중곤 대구시 일자리투자국장은 그간 코로나19로 판로가 위축됐던 지역 업사이클 브랜드들이 본격적으로 판매활동을 시작했다앞으로 업사이클 기업들이 어려운 환경을 극복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소재 수급부터 판로확보까지 추가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