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1-23 14:38 (월)
대구 관광 활성화, 빅데이터 활용한다.
상태바
대구 관광 활성화, 빅데이터 활용한다.
  • 김도균 기자
  • 승인 2020.06.24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5일 오후 3시, ‘빅데이터 기반의 관광객 분석 시스템 구축’ 착수보고회 개최

▸ 관련 전문가 모여 사업 수행계획 및 추진방향 등 토론, 11월까지 완료

대구시는 25일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에서 빅데이터 기반의 관광객 분석 시스템 구축사업을 위한 착수보고회를 개최한다.

이번 사업은 통신데이터, 카드매출데이터, SNS데이터 등 빅데이터를 활용해 맞춤형 관광 활성화 정책 개발을 위한 관광 분석, 유입인구 현황 분석을 통한 생활인구 분석, 분석결과 제공을 위한 시각화 서비스 구축 등으로 진행된다. 또 분석결과를 지속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분석 실증 서비스도 제공된다.

 

대구광역시 빅데이터 분석플랫폼
대구광역시 빅데이터 분석플랫폼

 

25일 열리는 착수보고회에는 대구시 관광과 및 빅데이터 분석 관련 부서, 자문위원 등 약 20여 명이 참석해 빅데이터 분석 사업 수행계획, 분석 결과 활용 방안 등에 대해 부서 의견을 수렴할 예정이다.

대구시는 시스템 구축이 완료되면 주요 관광지를 방문한 관광객의 방문유형, 체류기간, 소비특성 등 이용형태를 분석해 관광정책 수립에 활용하고, 지역별 시간대별 유입유출 인구, 통행유형, 이동경로 등 생활인구 분석을 통해 교육관광 등 실질적인 행정수요를 예측하고 합리적인 정책 발굴에 지원할 예정이다.

또 빅데이터 분석 모델 및 결과는 다양한 정보로 활용 될 수 있도록 대구 D-데이허브(빅데이터 통합 플랫폼)을 통해 공개해 관련 부서에서 지속적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김정기 대구시 기획조정실장은 빅데이터 분석 결과는 대구시의 관광 활성화 정책을 수립하는 데 핵심적인 자료로 활용될 것이라며,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정책의 효율성을 극대화하고 시정 전반에 활용 폭을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